상반기의 끝을 잡고 식생활





2015년도 어느새 허리까지 왔다... 음



네네치킨 순살파닭 / 19000원

우왕 양많다...

튀김이 아주 바삭바삭하였음




음.. 소스 맛있음..ㅠㅠ

코 완전 뻥뚫린다.. 겨자 폭ㅋ발ㅋ

파도 많이줘서 좋다... 네네파닭 좋아요..






친구동네에서 먹은 불닭

맛있는데 좀 짬... 

그치만 술이 쭉쭉 들어감

나중에 김가루 넣고 밥도 볶아먹음







뜬금없이 추어탕

 들깨가루를 너무 많이 넣으면 텁텁합니다




이 집 김치가 맛있는데 

이날따라 신선도가 굉장히 떨어져서 실망..


씨유콜라

도시락 샀더니 증정으로 줌

음..그냥 콜라맛


뭐였지?

파이..같은거 (?)

사진에 보이듯이 설탕이 너무 많아서 과하게 달았다


3시15분 밀크티

친구가 줌

음.. 뜨거운물만 부었는데 이런 놀라운 밀크티가 완성되다니

사먹을 가치가 충분..하지만 사기 귀찮아서 안먹는 중



토프레소 모카 프라페?

문 연지 얼마 안됐는지 

사장님이 뭔가 엄청 미숙해보였고

프라페도 맛없었다...;

아니 기술이 필요한것도 아니고

레시피대로 가루만 넣고 얼음넣고 갈면 되는데 

이걸 왜이리 맛없게..ㅠㅠ


당산역 근방 카페에서 먹은 와플 + 아메리카노

세트로 4500원? 쯤 

일단 커피가 맛있고...

그리고 와플을 바로 구워주는데 겁나 맛있다.. 

와플이 이런 음식이었다니

또 가야지..





A타입 클린 캠페인 위젯

mouse block

방문자